입법   사법   행정   기초자치단체   경제   사회   문화예술   교육   스포츠   연예   언론   기타
편집 2019.08.17 [23:41]
조명디자인
보도자료등록
개인보호정책
기사제보
HOME > 조명디자인 >
알바천국, 알바생 소통 위한 ‘15m 초대형 미디어 아트월’ 설치
초대형 미디어 아트월에서 알바생들의 진솔한 속마음 보여줘
 
서울시민신문
알바천국(대표 : 최인녕)이 새로운 아르바이트(이하 ‘알바’) 문화 확산에 본격 시동을 건다. 알바생들의 속마음을 직접 듣고, 보여주겠다는 의미로 서울 시내 한 복판에 이들을 위한 자리를 마련한다.

 
대한민국 대표 아르바이트 구인/구직 포털 서비스 알바천국은 6월 21일부터 다음달 2일까지 광화문 청계광장(동아일보 앞)에서 ‘알바속담(談)’ 캠페인 행사를 진행한다고 6월 21일 밝혔다.

▲ 알바천국이 광화문에 설치한 초대형 미디어 아트월 알바속담의 모습. (사진제공=알바천국)     © 서울시민신문

 
 
알바천국이 지난달 말 선보인 ‘새 알바문화를 켜다’ 캠페인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알바생들이 존중 받고 일할 수 있는 문화를 만들기 위해서는 실제 알바생들의 이야기를 듣는 것이 우선이라는 취지에서 기획됐다.
 

이를 위해 알바천국은 광화문 청계광장에 대형 LED 미디어 월(media wall) 형태의 전광판을 설치했다. 미디어 월은 직육면체 LED 스크린 3개가 합쳐진 구조물로, 가로 15m, 높이 6m 가량의 규모를 이루고 있다. 여기에 동작인식 기능을 탑재하면서 현장을 방문한 일반인과 알바생들의 움직임에 반응해 다양한 미디어 아트 효과를 보여준다.
 

해당 월을 통해 알바천국 캠페인 홈페이지로 접수된 알바생들의 체험담, 고민, 의견 등이 일반 시민들에게 공개됐다. 본격적인 이벤트가 아직 시작되지 않았음에도 수 천명의 알바생들이 벌써부터 메시지를 남기는 등 이번 행사에 뜨거운 관심을 보이고 있다.
 

또 이벤트 기간 동안 청계천 행사장을 방문하는 시민들은 자신의 알바 경험담이나 알바에 대한 생각을 현장에 마련된 포스트잇에 적을 수 있다. 작성한 메시지는 온라인과 동일한 방식으로 미디어 월을 통해 모든 시민들에게 공개된다.
 

포스트잇을 작성하는 사람들에게는 시원한 과일 에이드가 제공된다. 수지, 강하늘 등 알바천국 캠페인 메인 모델의 포토 프레임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할 수 있는 포토존 이벤트도 동시에 진행된다.
 

최인녕 알바천국 대표는 “새로운 알바문화를 만들려면 우선 이 시대 알바생들이 현재 어떠한 상황에 처해 있는 지를 이해해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알바생들의 진솔한 이야기를 듣기 위해 마련된 이번 행사에 많은 사람들이 참여해 새 알바문화를 켜기 위한 다양한 방안을 함께 모색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소원 기자
기사입력: 2016/11/11 [12:42]  최종편집: ⓒ 서울시민신문
 
관련기사목록
[알바찬국] 알바천국, 알바생 소통 위한 ‘15m 초대형 미디어 아트월’ 설치 서울시민신문 2016/11/11/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개인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제호 : 서울시민신문ㅣ등록번호 : 서울아00595ㅣ등록연월일 : 2008년 6월 4일
발행인, 편집인 : 김중배ㅣ발행소 : 조인미디어그룹ㅣ주소 : 서울시 용산구 한강로1가 231-17 성삼빌딩 3층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2008-서울용산-0292호ㅣ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변창수
공정거래위원회 고시 제2000-1호에 따른 사업자 등록번호 안내 : 114-03-70752
대표전화 : 02-792-7080 ㅣ 팩스 : 02-792-7087 ㅣ E-mail : joinnews@daum.net
Copyright ⓒ 2009 서울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joinmedia@empal.com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