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표인사말   회사소개   사업내용   이용안내   회원등록   연락처
입법   사법   행정   기초자치단체   경제   사회   문화예술   교육   스포츠   연예   언론   기타
편집 2019.12.18 [15:12]
보도자료등록
개인보호정책
기사제보
HOME > >
2010 한국방문의 해 서울시와 공동추진 협약
한국방문의 해는 민간 주도하고 관이 지원하는 관광거버넌스
 
이민희
오세훈 서울특별시장과 유인촌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삼구 (재)한국방문의 해 위원장은 11월 17일(월)15:30 프레스센터에서 2010년 한국방문의 해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한 서울시와 공동추진 협약(MOU)을 체결한다.

이번 한국방문의 해는 민간이 주도하고 관이 지원하는 관광거버넌스에 의해 추진됨으로서 민간부문의 현장 경험과 전문성 및 정부와 서울시의 자원이 결합된 미래지향적인 도시관광정책의 기본모델이 될 것이며 더 나아가 명실상부한 국가적 프로젝트로 자리매김 할 것이다.

정부와 서울시가 전경련, 언론, 관광, 문화계 등 각계각층의 지도층 인사로 구성된 (재)한국방문의해위원회와 이날 체결하는 2010 한국방문의해 서울시와 공동추진 협약서에는 각각이 보유하고 있는 자원의 상호 최대한 활용과 국내·외 관광마케팅 및 홍보활동 공동추진으로 해외 관광객유치의 시너지 효과를 창출하는 내용을 담고 있으며 그에 따른 외화획득 및 고용창출 등의 경제적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세계는 지금 미국발 글로벌 경제위기에 휘청거리고 있으며 우리나라도 예외가 아님, 이제 전국민이 힘을 모아 이 위기를 지혜롭게 헤쳐 나가야 하며 위기를 기회삼아 도약의 계기를 마련할 국가적 프로젝트가 절실한 시점이다.

이번 2010 한국방문의 해 서울시와 공동추진을 위한 정부와 서울시 및 민간 간의 MOU체결은 민과 관이 위기를 함께 공유하고 이를 헤쳐 나가고자 하는 좋은 예로 남게 될 것이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과 서울시장, (재)한국방문의해위원장은 2010 한국방문의 해의 서울시와 공동추진을 위한 MOU 체결이 2011년과 2012년 한국방문의 해의 기본 모델이 되고, 향후 관광한국의 국제적 위상을 한 층 더 높이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www.seoul.go.kr



원본 기사 보기:모모뉴스
기사입력: 2008/11/17 [12:06]  최종편집: ⓒ 서울시민신문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개인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제호 : 서울시민신문ㅣ등록번호 : 서울아00595ㅣ등록연월일 : 2008년 6월 4일ㅣ발행일 : 매주 월요일ㅣ발행인, 편집인 : 김중배ㅣ발행소 : 조인미디어그룹ㅣ주소 :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50길 14 다리빌딩 3층ㅣ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2008-서울용산-0292호ㅣ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변창수ㅣ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중배ㅣ공정거래위원회 고시 제2000-1호에 따른 사업자 등록번호 안내 : 114-03-70752ㅣ대표전화 : 02-792-7080ㅣ팩스 : 02-792-7087ㅣE-mail : joinnews@daum.netㅣCopyright ⓒ 2019 조인미디어그룹, 서울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ㅣContact joinnews@daum.net for more information.